(!) 정의연“우간다‘김’센터 건설” 현지인“헐” 세상의 뒷담화


 정의기억연대(정의연)는 2019년 아프리카 우간다에 ‘김복동 센터’를 건립한다는 명목으로 국민 상대로 돈을 걷었다. ‘2억원이 필요하다’고 했다. 특히 11월에는 우간다 현지 촬영 영상을 유튜브에 자신들 후원계좌 번호와 함께 걸었다. (중략) 또 정의연은 이달 19일 “우간다 중앙정부가 현지 단체의 대표에게 ‘김복동’이라는 이름이 들어간 것을 문제 삼으며 가하는 위협을 11월 방문 때 확인했다”고 했다. (중략) 정의연이 홈페이지에 공개한 내용에 따르면, 윤미향 전 정의연 이사장을 포함한 관계자는 작년 11월 17일부터 열흘 간 ‘우간다 김복동 센터 착공식’ 등을 위해 현지를 방문했다. 작년 11월 22일 정의연 유튜브 계정에 ‘우간다 김복동센터 땅 방문 2분순삭’이라는 영상이 올라왔다. 설명에는 ‘우간다 김복동센터 부지를 현지 주관단체 골든 위민 비전 인 우간다(GWVU)의 대표 아찬 실비아의 소개와 함께 둘러봤다’는 내용이 써 있다. (중략) 그러던 올해 1월 28일, 정의연이 “일본 정부의 방해로 우간다에서는 김복동 센터 건립을 못하게 됐다”며 “대신 미국에서 건립할 것”이라고 밝혔다.
- 조선일보




기자: “(정의기억연대가 유튜브에 올린) 이 영상에 따르면 귀하(아찬 실비아 씨)께서 (우간다) 김복동 센터를 관리하신다고 하는데요.”
실비아: “제가 답변을 드릴 수 있어서 다행이군요. 맙소사! 정의연에서는 저한테 쉼터 만들려고 모금한다는 이야기는 안 했는데요. 저기는 우리 땅이지 한국 단체(정의연) 땅이 아니에요. 그 땅은 김복동 센터가 아니라 우리 (우간다 내전 피해자) 쉼터를 지을려고 하는 땅이라고요.”
기자: “정의연에서 2019년 6월~12월에 김복동 센터(건설 계획)에 돈을 기부했다고 하는데요, 귀하께서 현지 관리인이라고 합니다.”
실비아: “말도 안 돼요.”
기자: “(우간다 건은) 지난 6개월간 (정의연에서 홍보한) 주요 활동이었습니다.”
실비아: “정의연에서는 저한테 제 이름으로 모금한거나 얼마를 모금했다는 이야기는 안 했는데요.”
기자: “정의연에서는 후원자들에게 ‘아찬 실비아와 함께 김복동 센터를 짓습니다’라고 알렸고, 반 년 동안 모금을 했습니다. 그런데 모르신다는 말씀이신가요?”
실비아: “(문제가) 심각하군요. 정의연에서 보내준 돈을 반납하겠습니다. 정말 역겹네요.”
- 아찬 실비아 대표 /
우간다 시민단체 ‘골든 위민 비전 인 우간다’
(Golden Women Vision in Uganda, GWVU),
조선일보와의 SNS 인터뷰에서

※ 조선일보 기자와 실비아 대표와의 인터뷰 부분은
기사 본문이 아니라 바탕소리가 자료화면을 보고 의역한 것으로,
실제 기사와 일부 내용이 일치하지 않을 수 있음에 주의하십시오.


이 사기극의 주요 피해자들
1. 대놓고 무시당하고 호구 취급당한 우간다 NGO와 현지인들
2. 엉터리 누명을 쓴 우간다와 일본 두 나라 정부
3. 이들에게 속아서 돈을 내준 한국인들

Aㅏ…….
(죄송합니다. 저도 기가 막혀서 더 이상 쓰지 못하겠습니다.)

덧글

  • virustotal 2020/05/22 00:29 #

    솔직히 당한 사람 잘못아냐 헌혈도 흰소 마냥 피 헌납한 사람들은 그대로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피 빨아먹은 지들끼리 승진하고 일잘했네 보너스 챙기고 군대 경찰 억지로 반강제 아니 강제로 헌혈하게 하고




    그리고 당연히 아니라고 하는데 병사한테는 그런물품 1/n 절대로 안하드라


    헌혈하고 초코파이 더 주고 물 많이 먹이고 구보하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
    그게 전부야 피 흰소마냥 주면 주는게 과자 몇개 ㅋㅋㅋㅋ

    https://www.ytn.co.kr/_ln/0101_201609230906264368



    그런데 이거뿐만 아니라 지난 5년 동안 대한적십자사에서 군에게 리베이트를 준 것이 4억 5000만 원 상당이 된다는 겁니다. 골프공도 있고 그리고 외식상품권, 영화관람권, 가죽지갑, 그런 것들이 다 포함돼 있다는 겁니다.

    이게 군인들이 헌혈을 했는데 거기에 대한 대가를 군 간부가 받는. 그래서 어떻게 보면 사실 헌혈이 아닌 매혈이 된거죠.

    [앵커]
    그런데 군 간부들이 그런 얘기를 합니다. 우리만 받은 게 아니다, 협찬품. 다른 데도 다 이 정도 주는 것이라고 이야기를 하고 있고요. 그리고 기부 금품을 안 받는다고 해명을 했어요, 어제 YTN 보도가 나가고요. 그런데 이 부분도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나고 있죠?

    [인터뷰]
    그리고 손전등 관련해서 대한적십자사에서도 내부 규정을 본인들이 잘 알지 않습니까. 알면서, 주면서 이게 법에 위반이 된다는 것을 알고 있기 때문에 회계장부에도 조작을 했어요. 그래서 마치 100개만 육군 사단에 주고 나머지는 학교나 다른 부대 준 것으로 장부를 조작한 거죠. 그 자체는 규정 위반이고 불법적인 것을 알고 했다는 거죠.



    솔직히 생각해봐 그런 필수불가결한 단체도 그런데 이런곳에 돈을 주는놈년이 병신이지요

  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

    http://www.mohw.go.kr/react/al/sal0301vw.jsp?PAR_MENU_ID=04&MENU_ID=0404&page=32&CONT_SEQ=334354



    - 군부대에 제공한 자동 혈압계, 체온계, 응급처치 교육용 마네킹 등의 홍보용 기념품은 군 장병의 건강증진을 위해 제공하였으며, 학교의 경우에도 학생들의 건강을 위해 전자체온계, 구급함 등을 제공하고 있습니다.

    - 또한 군 헌혈단체 관계자에게 제공한 외식상품권(햄버거 교환권), 영화관람권, 카드지갑 등 홍보용 기념품은 군부대뿐만 아니라 단체헌혈에 참가한 모든 기관에 감사의 표시로 제공하고 있습니다.

    - 따라서 헌혈단체 섭외용 기념품 제공은 ‘경품잔치’, ‘매혈’ 과는 관련 없음을 알려드립니다.

    ㅇ 보건복지부와 대한적십자사는 향후 기념품 관련 지침을 보완하여 관리에 철저를 기하도록 하겠습니다.
  • 바탕소리 2020/05/22 20:31 #

    님, 분량 조금만 조절해 주시면 좋겠네요 ㅠㅠ
  • nolifer 2020/05/22 07:55 #

    이런게 밝혀져도 이니 반자이에 총폭탄 정신으로 민좆당 수호하자인데 더 말할 필요가 있나요? ㅋㅋㅋ
  • 바탕소리 2020/05/22 20:32 #

    모두가 그렇지는 않습니다.
  • 냥이 2020/05/22 10:23 #

    문재인과 그 무리 때문에 대외 이미지가 망가졌군요. 이건 국가안보에서 외교적 위협에 해당하죠? 그럼 뭐다? 국가 존립을 위협한다는거죠. ( http://nambal.egloos.com/1951569 )
  • 바탕소리 2020/05/22 20:32 #

    말씀하시는 정도까지는 아닌데 ‘어글리 코리안’이 되기는 했죠. 나라 망신입니다.
  • 無碍子 2020/05/22 14:37 #

    애시당초에 우간다와 김복동이 무슨상관이죠?
  • 바탕소리 2020/05/22 20:33 #

    페미니즘으로 묶으려고 한 것 같은데 경우가 다 같지는 않죠.
  • 알토리아 2020/05/22 19:27 #

    진실이 패배하고 사기꾼들이 득세한 정권
  • 바탕소리 2020/05/22 20:33 #

    암담합니다.
  • 흑범 2020/05/23 06:54 #

    지나치게 정의, 도덕에 집착한 결과가 저런 인간들의 득세임. 아이러니하게도
  • 2020/05/22 20:45 # 비공개

    비공개 덧글입니다.
  • 2020/05/25 12:19 # 비공개

    비공개 답글입니다.
  • 2020/05/25 12:24 # 비공개

    비공개 답글입니다.
※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.